04 September 2010


학교 마치고 친구를 피해서 그리고 더 빠르기도 한 지하철을 타고 집에가다가 어떤 사람 티셔츠 등 뒤에 적힌 문구를 보았는데 '집에 좀 가자'라고 적혀있었다 문득 좀? 좀이 대체 뭐지? 맨날 좀좀 거리지만(특히나 난 좀을 아예 입에 달고 사는 것 같다) 좀이 대체 뭔지 생각이 나질 않았다
물 줘
물 좀 줘
물 좀
좀..? 좀??

이따 2시에 기타 첫 레슨이다 ㅎㅎㅎ떨령

No comments:

Post a comment